Home > Products
LG전자, ‘LG G Pad 8.3’ 전격 공개
2013-09-01
■ 세계 태블릿 시장에 도전장 
 □ 4분기 출시…태블릿 라인업 지속 강화 
■ 한 손에 쏙 감기는 8.3인치 태블릿 
 □ 손바닥 크기 고려해 가로 너비 126.5mm로 설계 
 □ 베젤 두께 최소화해 ‘G시리즈’의 고품격 헤리티지 계승 
■ 태블릿도 ‘화질의 LG’ 
 □ 8인치대 태블릿 가운데 풀HD 디스플레이 첫 채택 
 □ 동영상 감상, 게임, 전자책 읽기, 웹 서핑 등에 적합 
■ 태블릿과 스마트폰을 이어주는 ‘Q페어’ 
 □ 스마트폰으로 온 전화와 문자를 태블릿에서 확인, 답장도 가능 
 □ 젤리빈 이상 OS 탑재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연동 
■ 감동-자신감-즐거움 주는 직관적인 UX 
 □ ‘노크온(KnockOn)’: 화면을 두 번 두드리면 켜지고 꺼져 
 □ ‘태스크 슬라이더(Task Slider)’: 최대 4개의 앱 동시 실행
 
 
LG전자가 전략 태블릿 ‘LG G Pad 8.3’의 주요 사양과 디자인을 공개했다. LG전자는 화질, 디자인, 호환성, 직관적인 UX 등을 전면에 내세웠다. 
 
LG전자는 이 제품으로 세계 태블릿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고, 태블릿 라인업도 지속 강화할 계획이다. 
 
LG전자는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3’에서 첫 G시리즈 태블릿인 ‘LG G Pad 8.3’을 선보인다. 이 제품 출시는 4분기로 예정돼 있다. 
 
  
■ 한 손에 쏙 감기는 8.3인치 태블릿 
 
LG전자는 20대부터 60대까지의 태블릿 사용자 혹은 잠재고객들의 손바닥 너비를 고려해 한 손으로도 잡을 수 있게 ‘LG G Pad 8.3’의 가로 너비를 126.5mm로 설계했다. 무게는 신문 한 부 수준인 338g이다. 
 
LG전자는 베젤 두께를 최소화해 한 손에 잡히는 그립감은 유지하면서, 동일한 너비의 제품들과 비교해 화면을 넓게 만들었다. 또 G시리즈의 고품격 헤리티지도 계승했다. 
 
■ 태블릿도 ‘화질의 LG’…8인치대 첫 풀HD 채택 
 
LG전자는 G시리즈 스마트폰인 ‘G Pro’, ‘LG G2’에 탑재해 찬사를 받은 풀HD IPS 디스플레이를 ‘LG G Pad 8.3’에 채택했다. 풀HD IPS 디스플레이는 밝기, 저전력, 야외 시인성, 색정확성 등이 뛰어나 동영상 감상, 게임, 전자책 읽기, 웹 서핑 등에 적합한 디스플레이다. 해상도는 1920*1200, 인치당 픽셀 수는 273. 
 
■ 태블릿과 스마트폰을 이어주는 ‘Q페어’ 
 
‘Q페어’는 태블릿과 스마트폰을 손쉽게 연동시킬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으로 ‘LG G Pad 8.3’만의 차별화된 사용자경험이다. 
 
‘Q페어’를 사용하면 스마트폰으로 온 전화나 문자를 태블릿에서 확인하거나, 답장을 보내는 게 가능하다. 태블릿에서 ‘Q메모’ 기능을 사용해 메모한 내용들은 스마트폰에도 자동으로 저장된다. 또 ‘Q페어’는 태블릿을 켰을 때 스마트폰에서 마지막으로 사용했던 앱을 화면 오른쪽에 표시해 준다. 
 
‘Q페어’는 젤리빈 버전 이상의 OS를 탑재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가능하다. 
 
■ 감동-자신감-즐거움 주는 직관적인 UX 
 
□ ‘노크온(KnockOn)’: 화면을 켜고 끌 때 더 이상 버튼을 누를 필요가 없다. 화면을 두 번 두드리는 노크 동작만으로 화면이 켜지고 꺼진다. 
 
□ ‘태스크 슬라이더(Task Slider)’: 멀티 태스킹도 편리해졌다. 손가락 3개를 이용해 왼쪽으로 플리킹(Flicking)하면 특정 앱이 숨어서 보이지 않다가, 다시 손가락 3개를 오른쪽으로 플리킹하면 해당 앱이 다시 보이게 된다. 사용자는 앱을 3개까지 숨길 수 있어, 최대 4개의 앱을 동시에 실행하게 된다. 예를 들어 인터넷 뱅킹 앱을 잠시 숨기고 비밀번호를 촬영해 놓은 사진을 열어 보거나, 인터넷을 검색하는 경우 유용하다. 
 
□ ‘Q슬라이드(QSlide)’: 하나의 디스플레이에서 서로 다른 2개의 전체 화면을 동시에 겹쳐서 보여준다. 화면의 일부분만 나오는 게 아니라 전체 화면을 각각 볼 수 있어 2가지 일을 보다 직관적이고 편리하게 처리할 수 있게 해준다. 
 
□ ‘Q메모(QMemo)’: 별도의 메모 애플리케이션 구동 없이도 어떤 화면에서도 메모한 후 저장 및 공유가 가능하다. 
 
■ G시리즈 브랜드 강화 
 
LG전자는 스마트폰 중심이던 G시리즈에 ‘LG G Pad’를 편입해, G시리즈의 위상과 브랜드를 보다 강화하기로 했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박종석 부사장은 “전략 태블릿이 가세하면서 G시리즈의 글로벌 시장 공략은 더욱 탄력을 받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 ‘LG G Pad 8.3’ 주요사양

크기

216.8*126.5*8.3mm

무게

338g

색상

Black, White

네트워크

Wi-Fi 전용

칩셋

1.7GHz Quad Qualcomm Snapdragon™ 600

디스플레이

8.3인치WUXGA (1920 x 1200, 273ppi)

카메라

후면500만화소, 전면130만화소

배터리

4,600mAh

메모리

2GB LPDDR2/ 16GB eMMC

(Micro SD up to 64GB)

운영체제

안드로이드4.2.2 젤리빈

연결성

GPS(GLONASS),

802.11 a/b/g/n Dual(2.4/5GHz),

BT 4.0LE,

Miracast

출하가

 미정

첫사랑이 실패해야만 하는 이유 첫사랑이 실패해야만..
‘첫사랑은 이루어지기 어렵다’는 말에 대부분 고개를 끄덕입니다...
영화보다 저렴하게 즐기는 이색레포츠, 딩기 요트 영화보다 저렴하게 ..
아침 저녁으로 제법 선선해진 바람이 계절의 변화를 느끼게 하는 요즘입니다..
LG전자 ‘잡 캠프’ 현장을 살짝 공개합니다. LG전자 ‘잡 캠프..
바야흐로 구직의 계절입니다. 기업들은 잇달아 졸업 예정자를 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