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모바일 커뮤니케이션즈
LG전자, ‘옵티머스 G Pro’ 최단기간 50만대 판매
2013-04-02

LG전자, ‘옵티머스 G Pro’ 최단기간 50만대 판매

■ 역대 휴대폰 가운데 가장 빠른 40일 만에 달성
  □ 기존 휴대폰 보다 2배 이상 빠른 속도…판매 초기 하루 개통 1만대 상회

■ 이달 밸류팩 업그레이드 계획
  □ 눈동자 인식 UX ‘스마트 비디오’, 촬영자도 화면에 담는 ‘듀얼 카메라’ 탑재


LG전자가 1일 ‘옵티머스 G Pro’ 출시 40일 만에 국내판매 50만대(통신사 공급 기준)를 달성했다. 

‘옵티머스 G Pro’는 LG전자가 내놓은 역대 휴대폰 가운데 최단기간에 국내판매 50만대 고지를 넘었다. 동일기간 판매량으로 보면 기존 출시된 휴대폰 보다 2배 이상 많다.

2월 21일 통신 3사를 통해 출시된 ‘옵티머스 G Pro’는 하루 개통이 1만대를 넘을 정도로 판매 초기부터 탄력을 받았다.

‘옵티머스 G Pro’가 시장에서 크게 호평을 받는 것은 디스플레이, 감성 UX(사용자 경험), 디자인, 세계 1위 LTE 기술력 등에 바탕을 두고 있다. ‘옵티머스 G Pro’는 5.5인치 대화면의 Full HD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기존 HD급 보다 해상도가 2배 높은 생생한 화질을 보여준다. 풀HD 화면으로 제대로 즐길 수 있는 입체적 UX도 대거 탑재했다. LG전자는 이 제품이 5.5인치의 대화면이지만 한 손으로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세심하게 배려했다.

고객과의 소통을 늘린 것도 ‘옵티머스 G Pro’의 초반 돌풍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 LG전자는 출시 전 페이스북을 통해 고객들이 제품 사양을 예측하고, 직접 제품 디자인을 공개하는 이벤트를 가졌다. 최근에는 5.3인치 이상 대화면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옵티머스 G Pro’를 30일간 체험해볼 수 있는 파격적인 이벤트를 시작했다.

LG전자는 이달 예정인 밸류팩 업그레이드가 향후 판매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LG전자는 기존 ‘스마트 스크린’ 외에 ‘스마트 비디오’ 기능을 추가로 탑재하는 등 눈동자 인식 UX를 강화하기로 했다. 스마트폰 경쟁사들보다 앞서 기술개발을 마치고, 특허까지 출원, 등록한 만큼 보다 최적화된 눈동자 인식 기술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 동영상 촬영뿐 아니라 사진 촬영 시에도 피사체(상대방)과 촬영자를 하나의 화면에 함께 담는 ‘듀얼 카메라’ 기능도 이번 업그레이드에서 탑재된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박종석 부사장은 “대화면 스마트폰에 대한 새 기준을 제시했다고 자부한다”며 “고객과의 소통을 보다 늘려 ‘옵티머스 G Pro’의 초기 돌풍을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계속 이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스마트폰으로 DSLR 뺨치는 사진 찍는 법 스마트폰으로 DSL..
여러분들은 어떤 방법으로 일상을 기록하세요? 여러가지 방법 중에..
글로벌 유튜브 스타가 말한 G3의 3인 3색 매력은? 글로벌 유튜브 스타..
오늘은 글로벌 유튜브(YouTube) 스타가 전하는 개..
[디노와 브리의 부부 공동출근구역 3화] 냉장고 정리 달인이 놓친 것은? [디노와 브리의 부..
아내가 다니는 회사로 이직한 남편, 연상연하 사내커플의 좌충우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