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모바일 커뮤니케이션즈
옵티머스 뷰, 4:3 황금비율 통했다!
2012-08-12

 

■ 5인치 대 세계 최초 4:3 화면비로 국내 판매 50만대 돌파 
■ 일본, 미국 등 출시 지역 확대…글로벌 시장 공략 강화 
■ 인기비결은 최적의 가독성과 ‘퀵 메모’ 등 혁신적인 UX 
 
 
LG전자가 올해 3월 출시한 전략 LTE 스마트폰 ‘옵티머스 뷰(Vu:)’가 국내시장 누적판매 50만대를 돌파했다. 이는 LG전자가 5인치 대 스마트폰에 세계 최초로 4:3 화면비를 적용해 이뤄낸 결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LG전자는 국내 호평에 힘입어 이달 초 일본 최대 이동통신사 NTT 도코모를 통해 ‘옵티머스 뷰(Vu:)’를 해외에도 선보였다. 3분기 중 미국으로도 공략지역을 확대해 5인치 대 LTE 스마트폰 시장 공략을 강화할 계획이다. 
 
‘옵티머스 뷰(Vu:)’는 5인치 대화면에 4:3 화면비를 적용해 높은 가독성과 최적의 텍스트 입력환경을 자랑한다. 4:3 화면비는 일반 교과서, A4 용지뿐 아니라 PC에 대부분 적용되어 있으며 웹, 소셜미디어, 전자책, 오피스문서 등 가독성이 중요한 콘텐츠를 가장 편하게 볼 수 있다고 알려져 있다.  
 
‘퀵 메모’ 등 혁신적인 UX(사용자경험)도 국내 소비자의 제품 구매를 자극한 요인이다. ‘퀵 메모’는 별도의 애플리케이션 구동 없이도 어떤 화면에서도 쉽고 빠르게 메모 가능한 기능으로 LG만의 차별화된 UX로 호평 받고 있다.  
 
또 LG전자는 최근 철저한 사후관리의 일환으로 ‘옵티머스 뷰(Vu:) 밸류팩(Value Pack) 업그레이드를 실시했다. 최신 안드로이드 운영체제인 ‘아이스크림샌드위치(ICS)’와 함께 ‘지능형 음성인식 기능’, ‘퀵 메모’, ‘노트북’ 기능 업그레이드 등 다양한 사용자 편의사항을 제공해 “신제품을 구매한 것 같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해외에서도 호평이 잇따랐다. 일본에 출시된 ‘옵티머스 뷰(Vu:)’ 한정판은 NTT 도코모가 지난 5월 실시한 ‘가장 갖고 싶은 휴대폰’ 설문조사에 1위로 선정된 바 있다. 
 
또 독일 유력 IT 전문지 커넥트(Connect)誌는 5월호에서 ‘옵티머스 Vu:(뷰)’에 최고점인 5점 만점을 부여했다. 이 잡지는 ‘옵티머스 Vu:(뷰)’에 대해 4:3 화면비의 5인치 고화질 대화면을 채택해 웹 서핑, 전자책 활용에 최적인 제품이라고 소개했다. 
 
LG전자 MC사업본부 한국마케팅담당 마창민 상무는 “5인치 대 4:3 화면비가 가독성과 사용편리성 면에서 최적의 황금비율로 입증된 결과”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제품을 지속 출시해 LTE 스마트폰 강자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전 세계 디자이너들의 축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14 시상식 현장 전 세계 디자이너들..
지난 7월 7일 독일 북부의 조그만 도시 에센(Essen..
최고의 리더는 L.E.A.D.E.R.에 강하다. 최고의 리더는 L...
회사 생활을 하면서 좋은 리더만 만날 수 있을까요? 회사 생활을..
실물이 더 예뻐! ‘LG G워치’를 디자인한 사람들 실물이 더 예뻐! ..
각종 시장조사기관에서 올해가 웨어러블 디바이스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예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