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모바일 커뮤니케이션즈
LG전자, 프라다와「프라다폰 3.0」공동개발
2011-11-24

 

■ 24일,「프라다폰3.0」공동 개발, 마케팅 협력을 위한 독점 파트너십 체결, 출시는 2012년 초 예정
■ 2006년 첫 독점 파트너십 시작으로 성공적인 패션-IT 파트너십 유지,최첨단 기술과 패션 접목된 독특한 경험 제공
■ LG전자 박종석 MC사업본부장 “양사가 장기적인 협업을 통해 이룬 성공은 모바일업계와 패션업계에서 유일무이한 사례”라며 “앞서 선보인 프라다폰과 같이 최고의 기능과 디자인으로 프라다폰 고유의 가치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
 
 
LG전자가 세계적인 명품 패션브랜드 ‘프라다(PRADA)’와 명품 휴대폰 성공 신화를 재현하기 위해 또 한번 손을 잡았다. 
 
LG전자는 24일, 서초 R&D캠퍼스에서 MC(Mobile Communications) 상품기획담당 배원복 부사장, MC해외마케팅담당 이혜웅 전무, 프라다社의 브라이스 보두앵(Brice Baudoin) 아태지역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프라다폰3.0(PRADA phone by LG 3.0)’ 개발을 위한 독점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날 양사가 체결한 독점 파트너십은 ‘프라다폰3.0’을 공동으로 개발하고 마케팅도 함께 협력하겠다는 것이 골자다. 명품 스마트폰 ‘프라다폰3.0’은 2012년 초 출시 예정이다. 
 
LG전자와 프라다는 2007년 세계최초 풀터치 휴대폰인 첫 번째 프라다폰을 전세계에 100만대 이상 판매하면서 명품 휴대폰 시대를 열었다. 2008년에는 손목시계 모양의 블루투스 액세서리가 포함된 두 번째 프라다폰을 선보이며 최첨단 기술과 패션이 접목된 독특한 경험을 제공했다.
 
특히, 첫 번째 프라다폰은 혁신적인 기술과 시대를 뛰어넘는 디자인으로 미국 뉴욕현대미술관(MoMA)와 중국 상하이현대미술관(MOCA)에 상설 전시되고 있다. 
 
LG전자 박종석 MC(Mobile Communications)사업본부장은 “LG전자와 프라다가 장기적인 협업을 통해 이룬 성공은 모바일업계와 패션업계에서 유일무이한 사례”라며 “앞서 선보인 프라다폰 두모델과 같이, 최고의 기능과 디자인으로 프라다폰 고유의 가치를 지속적으로 소비자들에게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라다社 파트리치오 베르텔리(Patrizio Bertelli) 회장은 “프라다와 LG전자는 혁신, 타협하지 않는 스타일, 최고의 품질과 시대를 선도하는 기술을 근간으로 전략적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며 “프라다폰3.0을 통해 명품 스마트폰의 기준을 제시하겠다”고 강조했다.
프라다3_MOU체결.doc 프라다3_MOU체결.doc..
스마트워치 앱으로 할 수 있는 13가지 일들 스마트워치 앱으로 ..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분들이 안드로이드웨어 스마트워치를 처음 접하면 무척 ..
유능한 ‘팔로워’로 인정받는 8가지 팁 유능한 ‘팔로워’로..
회사 선배님과 식사를 하는 자리에서였습니다. 아침마다 리더에 대..
[디노와 브리의 부부 공동출근구역 8화] 루비는 영어 공부 중 [디노와 브리의 부..
아내가 다니는 회사로 이직한 남편, 연상연하 사내커플의 좌충우돌..